방문을 환영합니다.
한국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KVO 통역자원봉사단 13기

(2009. 03 – 현재 활동 중)

     안준희

                             2012년 작성

 

주니.jpg

 

 

 '한국을 찾는 발걸음이 끊임없이 오가는 세계인의 길목'이라 표현하기에 지나침이 없는 인사동의 관문을 13년 동안 지켜온 안내소. 전통문화 1번지라 부르면서도 소개와 홍보엔 어느 누구도 관심 갖지 않던 시절, 건물도 지도도 없이 자발적으로 시작해 오늘의 통역자원봉사단이 명맥을 잇고 있다는 남다른 역사를 지닌 인사동 안내소의 일원으로 활동한지 어느덧 2년 반이 되었다. 길게 느껴지지 않는 지난 시간 동안 도시 풍경은 빠르게 변모했고, 안내소 주변지역인 인사동과 삼청동, 가회동은 서울 여행객이 빠짐없이 들르는 관광명소로 부상했다. 안내소에서 세상의 변화를 보고 느끼는 사이 스스로는 어떤 변화로 어딜 향하고 있는지 돌이켜보고 싶은 시기에 때마침 이 면을 빌어 정리해볼 수 있게 된 것을 감사한 기회로 여기고 기억의 시계를 되돌려 본다.

 

 대학 입학 이후 주된 학습 분야가 된 일본어는 습득에 주의를 기울일수록 의사소통의 중요함을 깊이 깨닫게 해주었고, 세계를 인식하는 관점에 또 다른 색을 입혀 주었다. 통역자원봉사를 결심했을 그 때에는 그저 소중히 키워온 소통의 도구를 시험할 수 있다는 생각뿐이었던 것 같다. "정중하고 친절한 설명, 고맙습니다" 안내 후 돌아오는 일본인 관광객의 한마디가 자신감을 불러일으키는 가장 큰 보람이었으니. 그랬던 스스로는 차츰 눈을 들어 다른 면의 가치를 발견하고 오늘도 인사동을 만나고 있다.

 

 낯가림 때문에 안내에만 집중하던 소극적 자신은 팀을 이루는 구성원들과 함께하는 시간이 늘어갈수록 먼저 인사를 건네고 다가갈 수 있는 모습으로 바뀌어 왔다. 무엇보다 자선행사와 송년회를 통해 여실히 느낀 대가 없는 활동에 열정을 보이는 이들의 근사한 미소는 수단이 아닌 참여하는 순간 그 자체가 목적이 되는 봉사활동을 다짐하게 했다.

 

 “안내소를 다녀가면 왠지 모르게 기분 좋은 일이 생긴다”고 하던 10년 가까이 활동해온 선배 봉사자의 밝은 웃음이, 종로경찰서의 요청으로 도움을 주게 된 젊은 일본인 사업가가 “지갑을 가져간 사람 대신 당신의 진심 어린 표정을 한국의 인상으로 기억하겠다”며 지친 기색에도 힘있게 청하던 악수가, 채점표를 덮고 “심사를 하러 와서 배우고 돌아갑니다” 인사하던 한국관광의 별 현장방문 심사위원의 한마디가 뇌리에 반짝인다.

 

 오랜 시간의 흔적을 고스란히 보여주는 안내소는 비좁고 낡았지만, 그 안에서 활동하는 인사동을 찾는 모두를 위한 따뜻한 공동체를 보다 많은 이들이 기억해주었으면 좋겠다.

젊은 날 각별한 의미를 일깨워 준 곳_ 인사를 합니다. “인사동 안내소, 고맙습니다!”


  1. [17기 우나영] 봉사의 기쁨을 나누고자 합니다!

    봉사의 기쁨을 나누고자 합니다! KVO 통역자원봉사단 17기 (2013. 03 - 현재 활동 중) 우나영 2017년 11월 작성 안녕하세요^^ KVO 북인사 관광안내소 통역자원봉사자 우나영입니다. 저는 2013년 3월부터 봉사를 시작했습니다. 어느덧 4년째로 접어들었네요. 막...
    Date2017.11.14 Byinsainfo Views50
    Read More
  2. [15기 진세현] 일상 속 힐링캠프, 북인사관광안내소 

    일상 속 힐링캠프, 북인사관광안내소 KVO통역자원봉사단 15기 (2011.06 - 2017. 08) 진세현 2012년 작성 2011년 6월 나는 북인사관광안내소의 일원이 되었으며, 봉사를 한지 어느 덧 11개월이라는 나날이 흘렀다. 인사동에 대하여 아는 것 하나 없이 시작한 ...
    Date2017.08.09 Byinsainfo Views77
    Read More
  3. [19기 배수연] 우리의 사랑방, 인사동 안내소 이야기

    우리의 사랑방, 인사동 안내소 이야기 KVO 통역자원봉사단 19기 (2015. 01 - 현재 활동 중) 배수연 2017년 작성 안녕하세요. 관광 안내소에서 영어 담당으로 봉사를 하고 있는 봉사자입니다. 저는 2015년 1월부터 봉사를 시작했습니다. 벌써 2년이 넘어가네요...
    Date2017.03.01 Byinsainfo Views196
    Read More
  4. [16기 노기석] 제 0의 언어

    제 0의 언어 KVO 통역자원봉사단 16기 (2012. 6. 6 - 현재 활동 중) 노기석 2017년 작성 ​ 사회생활을 할수록 사람들과 만나고 소통하는 것이 결코 쉽지 않은 일이란 것을 느낍니다. 업무상 모자란 일본어로 일본인들과 소통하는 것도 힘들지만, 같은 한국인 ...
    Date2017.03.01 Byinsainfo Views156
    Read More
  5. [13기 안준희] 인사를 합니다. "인사동 안내소, 고맙습니다!"

    KVO 통역자원봉사단 13기 (2009. 03 – 현재 활동 중) 안준희 2012년 작성 '한국을 찾는 발걸음이 끊임없이 오가는 세계인의 길목'이라 표현하기에 지나침이 없는 인사동의 관문을 13년 동안 지켜온 안내소. 전통문화 1번지라 부르면서도 소개와 ...
    Date2017.02.25 Byinsainfo Views188
    Read More
  6. [15기 이지영] KVO 통역자원봉사는 나의 활력소

    KVO 통역자원봉사단 15기 (2011. 03 – 현재 활동 중) 이지영 2012년 작성 안녕하세요? 저는 2011년 3월말부터 봉사를 시작한 건국대학교 영어영문학과 이지영이라고 합니다. 중국과 캐나다 유학을 다녀와서 여행을 다니면서 여러 나라의 안내센터에서 도...
    Date2017.02.25 Bycongoha Views89
    Read More
  7. [15기 오승호] 북인사 관광 안내소에서 나의 삶을 채우다

    KVO 통역자원봉사단 15기 (2011.09 - 현재 활동 중) 오승호 2014년 작성 "선배 통역봉사 해볼래요?" 2011년 어느 봄날, 봉사단원이던 학교 후배 다솜이가 나에게 말을 걸어왔다. "통역봉사? 내가 그런 일을 어떻게 해?" 통역은 외국어 전문가여야 할 수 있고, ...
    Date2017.02.25 Bycongoha Views130
    Read More
  8. [13기 김설현] 나와 너와 우리의 544시간

    KVO 통역자원봉사단 13기 (2009. 06 – 2013. 12. 14) 김설현 2012년 작성 3년, 544시간이 아주 긴 세월은 아니지만, 그렇다고 짧은 시간도 아닐 것입니다. 안내소와 함께한 지난 3년간 이곳은 제게 삶의 활력소이면서 어떤 중심을 제공해주는 장소였습니...
    Date2017.02.25 Bycongoha Views84
    Read More
  9. [14기 김선옥] 아임 파인 땡큐, 엔유?

    KVO 통역자원봉사단 14기 (2010. 10 - 현재 활동 중) 김선옥 (2012년 작성) “아임 파인 땡큐, 엔유?” …추적추적 비도 오고, 사실은 오다가 빗길에 미끄러지기까지 했는데 제 기분은 늘 fine이었습니다. 외국인과 대화한 경험이 전무후무했...
    Date2017.02.25 Bycongoha Views123
    Read More
  10. [14기 강태성] 지난 2년 간 북인사 관광안내소와 함께 하면서

    KVO 통역자원봉사단 14기 (2010.09 - 현재 활동 중) 강태성 2012년 작성 안녕하십니까? 저는 현재 매주 북인사 관광 안내소에서 토요일 오후3~6시까지 일본어 통역 및 안내를 하고 있는 봉사자 강태성이라고 합니다. 사실 제가 공대생 출신이기도 하고 이런 장...
    Date2017.02.25 Bycongoha Views10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